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박상혁 의원 “GTX 절차 단축해야” > 종합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종합

정치 선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박상혁 의원 “GTX 절차 단축해야”

2022-08-02 14:21

원희룡 장관 “적극 검토하겠다”국회 하반기 첫 국토교통위원회에서 수도권광역급행철도의 조속한 추진 방안 논의가 이루어졌다.


박상혁 의원(더불어민주당, 김포시을)은 8월 1일 국토부 업무보고에서 원희룡 장관에게 수도권광역급행철도 절차 단축을 요구했다.


박 의원은 국토위 질의에서 “수도권 서부 200만 신도시 주민들은 도시건설 대비 광역교통대책이 늦어 큰 불편함을 겪고 있다. 대통령이 공약했던 수도권광역급행철도 D·E·F 노선을 책임있게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민간이 과도하게 참여하고 이익을 취하는 형태의 교통망 구축은 일산대교와 같은 부작용을 불러일으킬 수 있다. 공공성을 고려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박 의원은 구체적인 절차 단축방안도 제시했다. “현재 진행 중인 기획연구용역으로 사전타당성조사 용역을 대체하고, 2026년으로 예정된 국가철도망구축계획을 2025년으로 앞당기면 착공 전 절차를 2년까지 단축할 수 있다”며 “시급성이 큰 사안이지만 졸속으로 진행해서는 안되고, 가능한 범위 안에서 최대한 빠르게 진행할 방법을 모색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미 추진 중인 서부권광역급행철도의 차질 없는 진행에 대한 당부도 잊지 않았다. “첫 삽을 뜨는 데까지 몇 년이 소요될지 알 수 없으며 사이에 3기 신도시 건설도 시작된다. 서부권광역급행철도가 조속히 사전타당성 조사를 마무리하고연내에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할 수 있도록 각별히 살펴달라”고 다시 한번 강조했다.


원희룡 장관은 박상혁 의원의 문제 제기에 연신 고개를 끄덕이며 “매우 심각하게 보고 있다. 적극 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한편, 박상혁 의원은 국회 전반기에 이어 후반기에도 국토교통위원회에 배정되었으며 “국민들께 신뢰받는 국회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소회를 밝힌 바 있다.



인터넷 경인열린신문 (kiyln@daum.net)
저작권자(c) 인터넷 경인열린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종합 목록
인터넷 경인열린신문
게시물 검색

  • 인터넷 경인열린신문   등록번호 : 인천, 아 015179   등록일 : 2022.01.18   발행인 편집인 대표 : 김기헌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기헌
  • 주소 : (우)23031 인천광역시 강화군 강화읍 강화대로 396   편집국 : 032-934-5750   팩스 : 032-934-5755   광고 구독신청 : 032-934-5751   이메일 : kiyln@daum.net
  • 인터넷 경인열린신문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by kiyln.kr